관광


관광지
관광

평사리 최참판댁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7-09-14 15:25 조회718회

본문

평사리 논길을 따라 들어가면 들판 가운데에 소나무 두 그루가 우뚝 서서 정겹게 맞이하고 지리산 자락에는 초가들이 한 폭의 그림처럼 펼쳐진다. 그 중턱에 고래등같은 기와집이 소설 <토지>의 배경이 된 최참판댁이다. 사랑채 대청마루에 올라앉으면 평사리 넓은 들판이 한눈에 들어온다. 


브라우저 최상단으로 이동합니다 브라우저 최하단으로 이동합니다